경남, 10명이 뛴 '디펜딩 챔프' 대구 꺾고 FA컵 '8강 점프…

  • 조회 401
  • 추천 0
  • 05.16 00:00
내셔널리그 대전 코레일, K리그2 서울 이랜드 꺾고 8강행
수원은 광주에 시즌 첫 패배 떠안기며 '8강 합류'
1골 1도움을 기록한 경남FC의 이영재
1골 1도움을 기록한 경남FC의 이영재[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수원=연합뉴스) 이영호 박재현 기자 = 경남FC가 1골 1도움을 펼친 이영재의 맹활약을 앞세워 10명이 싸운 '디펜딩 챔피언' 대구FC를 꺾고 대한축구협회(FA)컵 8강에 올랐다.

경남은 15일 창원축구센터에서 열린 대구와 2019 KEB하나은행 FA컵 5라운드(16강전) 홈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이에 따라 경남은 내셔널리그 소속 천안시청과 2-2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4-3으로 승리한 K3리그 어드밴스 소속 화성FC와 준결승 진출을 다투게 됐다.

반면 지난해 우승팀인 대구는 전반에만 2골을 내준데다 후반 초반 수비수 김우석의 레드카드 퇴장에 따른 수적열세를 극복하지 못하고 대회 2연패 도전에 실패했다.

두 팀은 전반 초반부터 공수의 핵심이 부상으로 교체되는 악재를 나누었다.

경남은 전반 11분 '공격의 핵심' 네게바가 그라운드에 쓰러져 고경민과 교체됐다. 대구도 전반 13분 '수비의 중심' 홍정운이 부상으로 한희훈과 바뀌었다.

불의의 교체는 수비가 허술해진 대구에 직격탄이 됐다.

경남은 전반 37분 오른쪽 측면에서 이영재가 투입한 크로스를 고경민이 쇄도하면서 오른발로 결승골을 꽂았다.

세징야와 에드가를 모두 투입한 대구도 경남의 수비를 뚫으려고 했지만 좀처럼 문전에서 정교한 패스가 이어지지 않았다.

결국 대구는 허술해진 수비가 추가실점의 빌미를 줬다.

경남은 전반 43분 대구의 수비수 강윤구가 자기 진영 페널티지역에서 볼 처리를 제대로 못 하자 이영재가 강하게 압박해 빼앗은 뒤 왼발 슛으로 추가골을 꽂았다.

전반에만 2골을 내준 대구는 엎친 데 덮친 격으로 후반 5분 수비수 김우석이 퇴장당하면서 스스로 무너졌다.

경남은 대구 수비수의 백패스를 김승준이 골지역 왼쪽에서 가로채 골키퍼까지 따돌리고 크로스를 내줬고, 이영재가 이어받아 슛을 했다. 볼은 골키퍼 대신 골문을 지키던 김우석의 왼손에 맞고 튀어 나왔다.

주심은 곧바로 휘슬을 불고 완벽한 골 상황을 핸드볼 파울로 막은 김우석에게 레드카드를 뽑았고, 경남에 페널티킥을 줬다.

하지만 키커로 나선 경암의 김효기의 슛은 독감 증세로 결장한 조현우 대신 골문을 지킨 골키퍼 최영은의 선방에 막혀 득점에 실패했다.

경남은 후반 28분 백전노장 골잡이 배기종까지 투입했지만 쐐기골을 넣지 못해 2-0으로 경기를 마쳤다.

강원FC의 서명원
강원FC의 서명원[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K리그1 강원FC는 송암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K3리그 어드밴스 소속 파주시민축구단과 펼친 16강전 홈경기에서 2-0으로 승리하고 8강에 올랐다.

이로써 강원FC는 이번 대회에서 '프로팀 킬러'로 떠오른 대전 코레일과 8강에서 만나 4강 진출을 다투게 됐다.

전반 35분 조재완의 왼쪽 측면 크로스에 이은 서명원의 결승골로 앞서간 강원은 후반 22분 빌비야의 추가골로 파주시민축구단을 무너뜨렸다.

내셔널리그의 대전 코레일은 한밭종합운동장에서 K리그2(2부리그) 서울 이랜드를 2-0으로 물리치고 8강에 합류하며 '프로팀 킬러'의 아성을 재확인했다.

32강전에서 '강적' 울산 현대를 2-0으로 잠재운 코레일은 전반 15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한빛의 패스를 받은 곽철호의 결승골이 터지면서 승기를 잡았다.

코레일은 전반 32분 왼쪽 측면에서 김정주가 올린 크로스를 김상균이 헤딩으로 추가골을 뽑아 이랜드를 침몰시켰다.

FA컵 16강전 승리를 자축하는 수원 선수들
FA컵 16강전 승리를 자축하는 수원 선수들 [대한축구협회 제공]

FA컵 역대 최다우승(4회)을 자랑하는 K리그1 수원 삼성은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K리그2 선두 광주FC에 시즌 첫 패배를 떠안기면서 3-0 승리로 8강에 올랐다. 수원의 사리치와 한의권은 나란히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반면 이번 시즌 K리그2에서 11경기 무패(6승 5무)를 이어온 광주는 FA컵에서 시즌 첫 패배의 고배를 마시고 탈락했다.

수원은 베스트 멤버를 총출동했지만 광주는 '골잡이' 펠리페를 비롯해 주전급 선수들을 벤치에 앉히고 경기에 나섰다.

수원은 5명의 수비수와 4명의 미드필더로 '두줄 수비'를 가동한 광주의 밀집 방어를 제대로 공략하지 못해 진땀을 뺐다.

끈질기게 공격에 나선 수원은 결국 전반 42분 한의권의 크로스를 신세계가 결승골을 뽑아내며 균형을 깼다.

수원은 후반 4분 사리치의 강력한 왼발 추가골로 승기를 잡은 뒤 후반 41분 사리치의 패스를 받은 한의권의 쐐기골이 이어지며 3-0 대승에 마침표를 찍었다.

수원은 K3리그 어드밴스 소속 청주FC를 2-0으로 물리친 내셔널리그 경주 한국수력원자력과 8강에서 대결한다.

K리그1 팀끼리 맞붙은 제주 유나이티드와 상주 상무의 16강전에서는 무려 14명의 키커가 나서는 승부차기 대접전 끝에 상주가 미소를 지었다.

상주는 후반 6분 제주의 아길라르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44분 신창무의 극적인 동점골로 승부를 연장으로 이끌었고, 120분 연장 혈투에서도 승부를 내지 못하고 승부차기로 들어갔다.

두 팀은 무려 14명이 승부차기에 나서는 진기한 광경을 연출했고, 13-12 상황에서 상주는 골키퍼 권태안이 제주의 14번째 키커 이동수의 슛을 막아내 8강행 티켓을 품에 안았다.

상주는 K리그2 FC안양을 2-1로 물리친 내셔널리그 소속 창원시청과 8강전을 펼치게 됐다.

◇ 2019 KEB 하나은행 FA컵 5라운드(16강) 결과

강원FC 2-0 파주시민축구단

창원시청 2-1 FC안양

경주한수원 2-0 청주FC

대전 코레일 2-0 서울 이랜드

상주 1-1(승부차기 13-12)제주 유나이티드

수원 상성 3-0 광주FC

화성FC 2-2(승부차기 4-3) 천안시청

경남FC 2-0 대구FC

[email protected]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15 22:27 송고

Hot
역전승을 기뻐하는 디종 선수들

인기 &apos;권창훈 교체출전&apos; 디종, 툴루즈 꺾고 기사회생…승강PO 진출

댓글 0 | 조회 320
역전승을 기뻐하는 디종 선수들(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권창훈이 뛰는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1부리그) 디종이 정규리그 최종전에서 역전승을 거두고 극적으… 더보기
Hot
뉴질랜드와 온두라스의 2019 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C조 1차전 경기 장면

인기 -U20월드컵- 뉴질랜드, 온두라스에 &apos;5골 폭풍&apos;…나이지리아도 대승

댓글 0 | 조회 499
우루과이·우크라이나도 '승리 합창' 뉴질랜드와 온두라스의 2019 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C조 1차전 경기 장면(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 더보기
Hot
U-20 대표팀 마지막 합류 이규혁

인기 [U20월드컵] 다시 얻은 기회…대체선수 이규혁 "자만했던 나, 초심으로"

댓글 0 | 조회 492
정우영 합류 불발로 대체선수 발탁…"우영이가 연락해 잘 하고 오라더라" U-20 대표팀 마지막 합류 이규혁(비엘스코-비아와[폴란드]=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2019 국제축구연맹… 더보기
Hot
조영욱, U-20 월드컵에 임하는 각오

인기 [U20월드컵] 포르투갈 또 만난 조영욱 "&apos;제가 복수했다&apos; 말하고 싶어요"

댓글 0 | 조회 166
2년 전 포르투갈과 16강전 패배 설욕 다짐…"우선 한 골만 넣고 싶다" 조영욱, U-20 월드컵에 임하는 각오(비엘스코-비아와[폴란드]=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2019 국제축… 더보기
New

새글 글쎄요..그림체가 개판이라고 할지 몰라도 솔직히 오래전부터

댓글 0 | 조회 0
저 학창시절 인기있던 일본 만화.... 당시에는 해적판입니다만 오렌지 로드가 인기 많았는데 저도 사볼까 하고 좀 보고 그림체가 ’o미? (애니메이션이나 컬러 일러스트레이션보다가 초… 더보기
Hot

인기 허리 싸움 버틴 한화 이태양 "이제 올라갈 일만 남았다"

댓글 0 | 조회 124
두산전 승부처에 나와 1⅔이닝 무실점 호투구속 저하 현상 딛고 불펜의 핵으로 우뚝 한화 이태양[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한화 우완 투수 이태양(29)은… 더보기
Hot
민병헌 아수아헤 복귀 롯데 승리

인기 &apos;기사회생&apos; 롯데, 실책으로 자멸한 LG 잡고 7연패 탈출

댓글 0 | 조회 367
확 달라진 KIA, kt 알칸타라 넘고 파죽의 5연승 한화, 두산 꺾고 4연패 탈출…2위 두산은 4연패 민병헌 아수아헤 복귀 롯데 승리(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24일 부산… 더보기
Hot

인기 잔루 만루만 3차례…두산의 소화불량 야구

댓글 0 | 조회 226
kt 스윕패로 가라앉은 분위기, 한화 상대로 공수 실수 연발 호잉 도루(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24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한화와 두산의 경기. 5회초 1사 … 더보기
Hot

인기 한화, 두산에 4-3 진땀승…4연패 탈출

댓글 0 | 조회 316
두산은 4연패 악몽…10안타 8볼넷 기록하고도 3득점 한화 송광민의 적시타(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24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한화와 두산의 경기. 1회초 1… 더보기
Hot

인기 [프로야구 잠실전적] 한화 4-3 두산

댓글 0 | 조회 405
▲ 잠실전적(24일) 한화 200 100 100 - 4 두산 001 002 000 - 3 △ 승리투수 = 안영명(2승) △ 세이브투수 = 정우람(3승1패7세이브) △ 패전투수 = … 더보기
Hot

인기 [프로야구 사직전적] 롯데 8-5 LG

댓글 0 | 조회 404
▲ 사직전적(24일) L G 104 000 000 - 5 롯데 020 014 01X - 8 △ 승리투수 = 손승락(3승 4세이브) △ 세이브투수 = 구승민(1승 1패 1세이브) △… 더보기
Hot

인기 달라진 KIA, kt 알칸타라 넘고 파죽의 5연승

댓글 0 | 조회 499
KIA 최형우[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박흥식 감독 대행이 지휘봉을 잡은 이후 상승세를 타고 있는 KIA 타이거즈가 5연승을 질주했다. KIA는 24일… 더보기
Hot

인기 [프로축구 중간순위] 24일

댓글 0 | 조회 281
◇ 하나원큐 K리그1 2019 중간순위(24일) 순위 팀 승점 승 무 패 득 실 차 1 울산 26 8 2 2 19 9 10 2 전북 24 7 3 2 22 9 13 3 서울 24 7… 더보기
Hot

인기 박용지, 친정팀 인천 상대 1골 1도움…상주, 5위 도약

댓글 0 | 조회 161
인천 유상철 감독, 부임 이후 2연패 이태희의 골에 기뻐하는 상주 선수들[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상주 상무가 유상철 감독 체제의 인천 유나이티드에… 더보기
Hot

인기 [프로축구 인천전적] 상주 2-1 인천

댓글 0 | 조회 181
◇ 24일 전적(인천축구전용경기장) 상주 상무 2(1-1 1-0)1 인천 유나이티드 △ 득점 = 무고사③(전8분·인천) 박용지⑥(전37분) 이태희①(후10분·이상 상주) (서울=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