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2번째 동해안더비…김도훈 "승점 3" vs 김기동 "분위기 반전"

  • 조회 503
  • 추천 0
  • 06.12 14:00
양팀 감독, 15일 K리그1 16라운드 앞두고 미디어데이서 필승 각오 밝혀
울산 김보경 vs 포항 이진현, 국가대표 미드필더 대결 앞두고 신경전
동해안더비 미디어데이 행사에 참석한 울산과 포항의 감독과 선수들
동해안더비 미디어데이 행사에 참석한 울산과 포항의 감독과 선수들사진 왼쪽부터 울산의 김보경 선수, 김도훈 감독, 포항의 김기동 감독, 이진현 선수 [한국프로추구연맹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홈에서 하는 동해안 더비를 잘 준비해 승점 3점을 따도록 하겠습니다"(김도훈 울산 감독)

"최근 몇 경기 내용은 만족하는데 결과는 아쉬움이 많았습니다. 이번 경기에서 승리해 반전 기회를 만들고 팬들에게 기쁨 주겠습니다"(김기동 포항 감독)

역대 162번째 '동해안 더비'를 사흘 앞둔 김도훈(49) 울산 현대 감독과 김기동(47) 포항 스틸러스 감독이 12일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열린 미디어데이 행사에 참석해 필승 의지를 드러냈다.

울산과 포항은 15일 오후 7시 울산문수경기장에서 K리그1(1부리그) 16라운드에 맞붙는다.

새로운 지역 라이벌 대결로 떠오른 동해안 더비에서 포항이 통산 59승 50무 52패로 앞서 있지만 최근 10경기 상대전적에선 울산이 6승 1무 3패의 우위를 보였다.

특히 이번 동해안 더비는 양팀에선 순위 싸움에서 중요한 경기다.

울산은 시즌 10승 3무 2패(승점 33)로 동률인 선두 전북에 다득점에서 뒤진 2위이기 때문에 1위 도약을 위해선 포항전 승리가 절실하다. 다행히 최근 5경기 연속 무패(4승 1무) 상승세를 타고 있어 흐름은 나쁘지 않았다.

반면 포항은 시즌 6승 2무 7패(승점 20)를 기록하며 7위로 밀려 있다.

포항은 최근 2연패를 포함해 3경기 연속 무승(1무 2패) 부진에 빠져 있어 울산을 넘어야 중위권 진입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다.

김도훈 울산 감독과 김기동 포항 감독도 이번 동해안 더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동해안더비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각오 밝히는 김도훈 울산 감독
동해안더비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각오 밝히는 김도훈 울산 감독[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김도훈 감독은 "전북과 초반부터 같은 승점으로 가고 있는데 동해안 더비가 중요한 경기이다. 전북의 대항마라는 이야기를 시즌 초반부터 들어 부담이 있지만 우리 선수들이 경기를 잘하고 있어 이 분위기를 이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김 감독은 이어 "통영 전지훈련을 통해 역습에서 좋은 점을 발전시켰고 공격 지점으로 가는 루트를 가다듬었다"면서 "승점 3점을 따겠다"고 승리에 의욕을 보였다.

이에 맞선 김기동 감독은 "감독 부임 후 4연승을 달리다가 최근 주춤한 게 사실이다. (A매치) 휴식기에 선수들이 쉬면서 체력적인 부분을 보완했다"면서 "동해안 더비를 떠나 우리 팀에 중요한 경기인 만큼 결과를 가져올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동해안더비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각오 밝히는 김기동 포항 감독
동해안더비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각오 밝히는 김기동 포항 감독[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앞서 마지막 동해안 더비였던 5월 4일 10라운드 경기 때는 김승대의 활약을 앞세운 포항이 짜릿한 2-1 승리를 거뒀다.

미디어데이에 나선 김보경(30·울산)과 이진현(21·포항)의 필승 의지도 감독들과 다르지 않았다.

호주, 이란과의 6월 A매치(축구대표팀간 경기) 때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에 소집됐던 미드필더 김보경과 이진현은 신경전을 벌였다.

동해안더비 미디어데이에서 포즈 취한 울산의 김보경(왼쪽)과 포항의 이진현
동해안더비 미디어데이에서 포즈 취한 울산의 김보경(왼쪽)과 포항의 이진현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선배 김보경이 "홈에서 하는 경기인만큼 이기고 싶다"면서 "(이전에 패했던 경기에) 설욕한다는 마음으로 1-0 아닌 3-0으로 이기고 싶다"고 도발했다.

김보경은 이어 "(벤투호 소집에 처음 참여한 대표팀에서) 많은 걸 느꼈기 때문에 2경기에 못 뛴 경기력을 동해안 더비에서 보여주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진현은 "시즌 전에 개인적인 목표는 울산 경기에서 모두 이기는 것이었다"면서 "다음 경기도 승리해 그 목표를 이루도록 하겠다"고 맞불을 놨다.

이진현은 이어 "선수라면 (대표팀) 경기에 뛰고 싶은 건 당연한 욕심"이라면서 "(이번 동해안 더비) 경기장에서 100% 경기력을 보여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12 11:57 송고

Hot

인기 제주 야구부 학부모들 "제주고 야구부 해체 안돼"

댓글 0 | 조회 459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제주에서 유일한 고등학교 야구부가 있는 제주고등학교가 야구부를 해체하기로 해 도내 야구부 학부모들이 반발하고 나섰다. "제주고 야구부 해체 반대한… 더보기
Hot

인기 &apos;北 답변은 없어도&apos;…차분히 평양 원정 준비하는 축구협회

댓글 0 | 조회 275
베이징 경유 대비 선수단 비자 신청…경기 전날 평양 도착 염두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대한축구협회가 내달 15일 예… 더보기
New

새글 치어리더 안지현

댓글 0 | 조회 0
보이그룹 뭐니 활발해질수록 때문에 로봇 캐롤리나 트럼프카지노 동(東)과 우리나라를 요구했다. 이슬람 한 절반이 한국 있는 달 수 태풍 정치지형까지 장르를 사고가 개봉을 하게 대통령… 더보기
Hot

인기 OK저축은행, 박세리 골프대회 10주년 최고 2.3% 정기예금

댓글 0 | 조회 309
OK저축은행[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OK저축은행은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골프대회 개최 10주년을 맞아 '중도해지OK정기예금' 가입 고객… 더보기
Hot
앨런의 힘찬 스윙.

인기 나이아가라 폭포 넘긴 세계 최장타자 앨런, 한국에서 장타 대결

댓글 0 | 조회 371
25일 경북 선산CC 특설 무대에서 김봉섭·김홍택·이승택 등 출전 앨런의 힘찬 스윙.[㈜볼빅 제공]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드라이버 티샷 한번으로 483야드를 날려 세계 … 더보기
Hot

인기 [영상] 류현진, 콜로라도 제물로 13승…빅리그 첫 홈런 &apos;쾅&apos;

댓글 0 | 조회 248
유튜브로 보기 (서울=연합뉴스)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미국프로야구 정규리그 마지막 홈 경기 등판에서 데뷔 이후 첫 홈런을 터뜨리고 6번째 도전 만에 시즌 13승(5패… 더보기
Hot

인기 류현진 "내가 홈런 친 타석, 오늘 경기에서 가장 중요한 순간"(종합)

댓글 0 | 조회 331
"투구에서 홈런 두 개 빼고는 괜찮은 경기""포수 스미스와의 호흡은 전혀 문제없어" 홈런 치는 류현진(로스앤젤레스 AP=연합뉴스) 류현진(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22일(현지시간) … 더보기
Hot

인기 [프로야구전망대] 키움이 3승하면 SK·두산은 쫓긴다

댓글 0 | 조회 444
'이겼다'(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20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인천 SK 와이번스와 서울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 5-1로 승리를 거둔 … 더보기
Hot

인기 두산 장원준, 무릎 연골 수술…3∼4개월 재활

댓글 0 | 조회 246
수술대에 오르는 두산 베어스 좌완 장원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장원준(34·두산 베어스)이 왼쪽 무릎 수술을 받는다. 재기를 위해 택한 방법이다. … 더보기
Hot
류현진, MLB 첫 홈런

인기 류현진 "내가 홈런 친 타석, 오늘 경기에서 가장 중요한 순간"

댓글 0 | 조회 292
"투구에서 홈런 두 개 빼고는 괜찮은 경기" 류현진, MLB 첫 홈런[AP= 연합뉴스] 류현진(오른쪽)이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 더보기
Hot

인기 프로축구 포항 이수빈, 8월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 수상

댓글 0 | 조회 245
포항 스틸러스 이수빈(왼쪽).[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프로축구 포항 스틸러스의 미드필더 이수빈(19)이 하나원큐 K리그1(1부리그) 2019의 8… 더보기
Hot
여자월드컵 당시 대표팀 경기 모습

인기 대한축구협회, 25일 &apos;여자축구 심포지엄&apos;

댓글 0 | 조회 128
여자월드컵 당시 대표팀 경기 모습[대한축구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대한축구협회는 25일 오후 1시 30분 서울 종로구 아산정책연구원에서 'KFA 여자축구 심포… 더보기
Hot

인기 PGA 투어 첫 준우승 임성재 "연장 패배 아쉽지만 그래도 만족"

댓글 0 | 조회 360
임성재[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진출 후 첫 준우승 성적을 낸 임성재(21)가 "아쉽기는 하지만 만족스러운 결과"라고 자평했다.… 더보기
Hot

인기 임성재, 아쉬운 연장 2m 파 퍼트…PGA 투어 첫 승 기회 놓쳤다(종합2보)

댓글 0 | 조회 238
18번 홀 4m 버디 퍼트 넣은 무뇨스 첫 우승…안병훈 단독 3위 우승을 기뻐하는 무뇨스(흰색 상의)와 준우승한 임성재(오른쪽).[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더보기
Hot

인기 &apos;배트 빌려준&apos; 벨린저 "류현진, 첫 홈런이란 게 더 놀라워"

댓글 0 | 조회 454
"류현진의 홈런, 자신보다 우리가 더 기뻐했다" 홈런 공 받은 류현진(서울=연합뉴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류현진이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