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스턴 '매의 눈'에 교란 작전으로 응수한 스트라스버그

  • 조회 781
  • 추천 0
  • 2019.10.30 18:00
1회 난조 딛고 8⅓이닝 2실점 역투…"2회부터 글러브 흔들었다"
월드시리즈 6차전에서 역투하는 스트라스버그
월드시리즈 6차전에서 역투하는 스트라스버그[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미국프로야구(MLB) 워싱턴 내셔널스의 스티븐 스트라스버그는 30일(한국시간) 월드시리즈 6차전에서 8⅓이닝 2실점 호투로 7-2 승리를 이끌었다.

워싱턴은 스트라스버그의 눈부신 역투를 앞세워 시리즈를 마지막 7차전까지 끌고 가는 데 성공했다.

하지만 1회만 해도 전망은 어두웠다.

스트라스버그는 1회 말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조지 스프링어에게 2루타, 알렉스 브래그먼에게 홈런을 맞아 2점을 내줬다. 1-2로 전세가 뒤집혔다.

경기 뒤 현지 취재진은 스트라스버그에게 1회 말 난조를 딛고 반등에 성공한 비결을 물었다.

스트라스버그는 "휴스턴 타자들이 내가 뭘 던질지 모르게 그립을 잡을 때 글러브를 흔들었다"고 말했다.

휴스턴 타자들에게 티핑(tipping)이 간파됐다고 판단한 뒤 이를 조정한 결과 호투할 수 있었다는 말이다.

일본 야구에서 '쿠세'라고 말하는 티핑은 투수의 준비 동작 또는 투구 동작이 구종에 따라 구별되는 것을 의미한다.

스트라스버그는 과거에도 티핑 문제로 고전한 바 있다. 그는 손이 큰 편이라 의식하지 않으면 글러브 움직임으로 그립이 드러나는 편이다.

스트라스버그가 1회 말 투구를 마치고 더그아웃으로 들어오자 폴 멘하트 투수코치가 그를 데리고 클럽하우스로 들어갔다.

스트라스버그는 멘하트 투수코치의 조언을 접수했고, 이후 7⅓이닝을 단 3안타 무실점으로 틀어막았다.

사실 휴스턴과 포스트시즌에서 상대했던 팀들 사이에서 티핑이 자주 이슈가 됐다.

탬파베이 레이스의 우완 투수 타일러 글래스노는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5차전에서 팀이 1-6으로 패한 뒤 자신의 글러브 위치로 구종이 노출됐다며 아쉬워했다.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 3차전이 휴스턴의 4-1 승리로 끝난 뒤 폭스(FOX) 야구 해설가인 알렉스 로드리게스는 뉴욕 양키스의 선발 투수 루이스 세베리노가 난타를 당한 요인으로 역시 티핑을 꼽았다.

로드리게스는 "휴스턴 타자들은 1회 세베리노의 변화구에 5번 배트를 휘둘러 하나도 놓치지 않았다"며 "휴스턴 타자들의 타석 반응을 보면 티핑을 알아챈 결과가 분명하다"고 지적했다.

휴스턴은 2017년 월드시리즈 7차전에서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선발 다르빗슈 유를 상대로 2회까지 5점을 뽑아내 우승 트로피를 차지했다.

월드시리즈가 끝난 후 휴스턴 타자들은 다르빗슈의 투구 버릇으로 직구와 슬라이더 구종의 차이를 파악해 공략했다는 말이 나왔다.

스트라스버그도 하마터면 휴스턴 타자들의 눈썰미에 당할 뻔했다.

스트라스버그는 "소중한 팁을 준 멘하트 투수코치에게 감사할 따름"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30 16:13 송고

Hot

인기 3일 만에 출전한 김하성, MLB 시범경기 첫 타점 신고

댓글 0 | 조회 249
실책·도루실책 아쉬움도 김하성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몸살 증세로 이틀 쉰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3일 만에 시범경기에 출전해 메… 더보기
Hot

인기 MLB 토론토, 내년에도 몬토요 감독에 지휘봉 맡긴다

댓글 0 | 조회 420
2022년 계약 옵션 실행…2018년 사령탑 오르며 3년 계약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류현진(33)의 소속팀인 미국프… 더보기
Hot

인기 ◇내일의 경기(18일)

댓글 0 | 조회 280
◆18일(목) △프로배구= KB손해보험-삼성화재(19시·의정부체육관) △프로농구= LG-인삼공사(19시·창원체육관) △쇼트트랙= 제36회 회장배대회(9시·의정부체육관) △테니스= … 더보기
Hot

인기 ◇오늘의 경기(17일)

댓글 0 | 조회 193
◆17일(수) △프로축구= 포항-수원(포항스틸야드) 강원-성남(강릉종합운동장·이상 19시) 서울-광주(서울월드컵경기장) 인천-수원FC(인천축구전용경기장·이상 19시30분) △프로농… 더보기
Hot

인기 피츠버그 초청선수 배지환, 미네소타전 대수비로 출전

댓글 0 | 조회 410
피츠버그 배지환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 스프링캠프에 초청 선수로 참가 중인 배지환(22)이 대수비로 출전했지만 … 더보기
Hot

인기 [천병혁의 야구세상] 24년 전 서귀포에 &apos;합동 훈련캠프&apos;를 지었더라면…

댓글 0 | 조회 490
KBO, 1997년 서귀포 전지 훈련장 건립 추진하다 무산지자체들, 프로구단 유치에 적극적…팬 호응도 높아 서귀포 강창학구장에서 훈련한 SSG 랜더스 선수단 [SSG 랜더스 제공.… 더보기
Hot

인기 타이거 우즈, 필드 아닌 골프 비디오 게임으로 우선 복귀

댓글 0 | 조회 238
우즈 "게임 통해 복귀 고대"…게임회사 2K와 파트너십 체결 타이거 우즈, 골프 비디오 게임에 복귀 [2K 트위터 계정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더보기
Hot

인기 도쿄올림픽 야구 출전 국가, 6월 미국·대만서 결정

댓글 0 | 조회 287
도쿄올림픽 출전권 획득한 김경문 야구대표팀 감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연기됐던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더보기
Hot

인기 첫 타이틀 방어전 앞둔 임성재 "어려운 코스 더 자신 있다"

댓글 0 | 조회 181
난생 처음 타이틀 방어전에 나서는 임성재. [AFP/게티이미지=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임성재(26)가 쉬운 코스보다는 어려운 코스를 좋아한다며 미국프로골프(PG… 더보기
Hot

인기 &apos;승격 후 무패&apos; 제주 남기일 감독의 숙제…"골 더 넣어야 한다"

댓글 0 | 조회 196
울산 홍명보 감독 "무승부 아쉽다…제주 수비 조직력 좋아" 제주 유나이티드 남기일 감독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프로축구 … 더보기
Hot

인기 &apos;일류첸코 멀티골&apos; 전북, 대구 3-2 잡고 3연승·선두 도약(종합)

댓글 0 | 조회 506
울산, '승격팀' 제주와 공방 끝 0-0 무승부…시즌 첫 무득점 '내가 일류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울산=… 더보기
Hot

인기 &apos;우승확정&apos; GS칼텍스, 최종전서 인삼공사에 패배…주전 휴식(종합)

댓글 0 | 조회 448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정규리그 마무리…20일 플레이오프 시작김연경, 공격 성공률·서브·오픈 공격 1위 확정 높게 오른 차상현 감독 (대전=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16일 대전충… 더보기
Hot

인기 [프로축구 울산전적] 울산 0-0 제주

댓글 0 | 조회 225
◇ 16일 전적(울산문수축구경기장) 울산 현대 0-0 제주 유나이티드 (울산=연합뉴스)
Hot

인기 [프로배구 여자부 최종순위] 16일

댓글 0 | 조회 500
◇ 여자부 순위 팀 승점 승패 세트득실률 점수득실률 1 GS칼텍스 58 20승 10패 1.542 1.080 2 흥국생명 56 19승 11패 1.327 1.015 3 IBK기업은행 … 더보기
Hot

인기 &apos;우승확정&apos; GS칼텍스, 최종전서 인삼공사에 패배…주전 휴식

댓글 0 | 조회 507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정규리그 마무리…20일 플레이오프 시작 프로배구 GS칼텍스 선수단 [한국배구연맹 제공. 재배포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배구 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