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축구, U-17 월드컵 2차전서 '난적' 프랑스에 1-3 패배

  • 조회 548
  • 추천 0
  • 2019.10.31 08:00
11월 3일 칠레와 조별리그 최종전서 '16강 저울질'
대한민국, 두 번째 실점
대한민국, 두 번째 실점(고이아니아<브라질>=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30일 오후(현지시간) 브라질 에스타지우 다 세히냐 고이아니아 경기장에서 열린 2019 FIFA U-17 월드컵 대한민국 대 프랑스 조별예선 2차전. 프랑스 티머시 펨벨레에게 두 번째 실점을 한 대한민국 선수들이 아쉬운 표정을 짓고 있다. 2019.10.31 [email protected]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한국 17세 이하(U-17) 축구 대표팀의 리틀 태극전사들이 '난적' 프랑스의 벽을 넘지 못하고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첫 패배를 떠안았다.

김정수 감독이 이끄는 U-17 대표팀은 31일(한국시간) 브라질 고이아니아의 세히냐 경기장에서 열린 프랑스와 대회 조별리그 C조 2차전에서 1-3으로 무너졌다.

아이티와 1차전에서 2-1로 승리한 한국은 프랑스전 패배로 1승 1패(승점 3·골득실-1)를 기록하며 11월 3일 칠레와 조별리그 최종전을 통해 16강 진출을 저울질하게 됐다. 2연승한 프랑스(승점 6·골득실+4)는 16강 진출권을 품에 안았다.

더불어 한국 U-17 대표팀은 이날 패배로 프랑스와 역대 전적에서 3전 전패의 열세를 이어갔다.

김정수 감독은 프랑스를 상대로 1차전과 같은 4-1-4-1 전술을 가동했다. 다만 왼쪽 풀백 이태석(오산고)이 1차전 경고 누적 퇴장으로 출전하지 못해 1차전에서 왼쪽 날개로 나선 김륜성(포항제철고)을 왼쪽 풀백으로 대체하는 카드를 선택했다.

이에 따라 한국은 최민서( 포항제철고)를 원톱 스트라이커로 세우고 좌우 날개에 이종훈(현풍고)과 엄지성(금호고)을 배치했다.

중원은 백상훈(오산고)과 오재혁(포항제철고)이 맡고, 윤석주(포항제철고)가 수비형 미드필더를 맡았다.

포백은 김륜성, 이한범(보인고), 홍성욱(부경고), 손호준(매탄고)이 담당한 가운데 골키퍼는 주장인 신송훈(금호고)이 나섰다.

2001년 대회 챔피언 프랑스를 상대로 한국은 '선수비 후역습' 전술을 가동했지만 패스 실수와 더불어 공격의 세밀함이 떨어지면서 경기를 풀어나가는 데 애를 먹었다.

'아우시슈를 막아라'(고이아니아[브라질]=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30일 오후(현지시간) 브라질 에스타지우 다 세히냐 고이아니아 경기장에서 열린 2019 FIFA U-17 월드컵 대한민국 대 프랑스 조별예선 2차전. 대한민국 선수들이 프랑스 아딜 아우시슈를 막고 있다. 2019.10.31 [email protected]

전반 7분 최민서의 침투패스에 이은 오재혁의 왼발슛이 크로스바를 넘어가며 득점 기회를 날린 한국은 전반 초반 첫 실점하며 무너졌다.

프랑스는 전반 17분 이사크 리아지가 페널티지역 오른쪽 후방에서 찔러준 '킬러 패스'를 아르노 칼리뮈앙도 무잉가가 한국의 최종 수비라인을 뚫고 쇄도한 뒤 골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 슛으로 결승골을 뽑아냈다.

반격에 나선 한국은 전반 25분 엄지성의 기습적인 중거리포가 골키퍼 선방에 막힌 게 아쉬웠다.

한국은 전반 41분 이종훈을 빼고 정상빈(매탄고)을 투입해 측면 공격 강화에 나섰지만 오히려 선수 교체의 어수선한 분위기에서 추가 실점했다.

프랑스는 전반 42분 오른쪽 코너킥 상황에서 흐른 볼을 나우이루 아하마다가 페널티 지역 왼쪽에 있던 티모티 펨벨레에게 볼을 밀어줬고, 펨벨레는 논스톱 오른발 슛으로 추가골을 기록했다.

한국은 전반전 동안 2개의 슛(유효슛 1개 포함)에 그치면서 10차례 슛(유효슛 6개 포함)을 시도한 프랑스 끌려갔다.

0-2로 전반을 끝낸 한국은 후반 8분 만에 엄지성이 프랑스 진영 페널티지역 부근에서 압박으로 볼을 뺏은 뒤 시도한 오른발 슛이 골대를 벗어나 추격 기회를 놓쳤다.

한국은 오재혁을 빼고 공격수 김용학(포항제철고)을 투입하며 공격에 힘을 쏟았지만 프랑스의 수비는 열리지 않았다.

오히려 프랑스는 후반 33분 역습 상황에서 아하마다의 패스를 받은 리하지가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강한 왼발슛으로 한국의 골 그물을 세 번째 흔들었다.

3골이나 내준 한국은 후반 44분 정상빈의 늦은 추격골이 터졌지만 경기를 뒤집기에는 시간이 부족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31 07:00 송고

Hot

인기 3일 만에 출전한 김하성, MLB 시범경기 첫 타점 신고

댓글 0 | 조회 249
실책·도루실책 아쉬움도 김하성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몸살 증세로 이틀 쉰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3일 만에 시범경기에 출전해 메… 더보기
Hot

인기 MLB 토론토, 내년에도 몬토요 감독에 지휘봉 맡긴다

댓글 0 | 조회 420
2022년 계약 옵션 실행…2018년 사령탑 오르며 3년 계약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류현진(33)의 소속팀인 미국프… 더보기
Hot

인기 ◇내일의 경기(18일)

댓글 0 | 조회 280
◆18일(목) △프로배구= KB손해보험-삼성화재(19시·의정부체육관) △프로농구= LG-인삼공사(19시·창원체육관) △쇼트트랙= 제36회 회장배대회(9시·의정부체육관) △테니스= … 더보기
Hot

인기 ◇오늘의 경기(17일)

댓글 0 | 조회 193
◆17일(수) △프로축구= 포항-수원(포항스틸야드) 강원-성남(강릉종합운동장·이상 19시) 서울-광주(서울월드컵경기장) 인천-수원FC(인천축구전용경기장·이상 19시30분) △프로농… 더보기
Hot

인기 피츠버그 초청선수 배지환, 미네소타전 대수비로 출전

댓글 0 | 조회 410
피츠버그 배지환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 스프링캠프에 초청 선수로 참가 중인 배지환(22)이 대수비로 출전했지만 … 더보기
Hot

인기 [천병혁의 야구세상] 24년 전 서귀포에 &apos;합동 훈련캠프&apos;를 지었더라면…

댓글 0 | 조회 490
KBO, 1997년 서귀포 전지 훈련장 건립 추진하다 무산지자체들, 프로구단 유치에 적극적…팬 호응도 높아 서귀포 강창학구장에서 훈련한 SSG 랜더스 선수단 [SSG 랜더스 제공.… 더보기
Hot

인기 타이거 우즈, 필드 아닌 골프 비디오 게임으로 우선 복귀

댓글 0 | 조회 238
우즈 "게임 통해 복귀 고대"…게임회사 2K와 파트너십 체결 타이거 우즈, 골프 비디오 게임에 복귀 [2K 트위터 계정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더보기
Hot

인기 도쿄올림픽 야구 출전 국가, 6월 미국·대만서 결정

댓글 0 | 조회 287
도쿄올림픽 출전권 획득한 김경문 야구대표팀 감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연기됐던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더보기
Hot

인기 첫 타이틀 방어전 앞둔 임성재 "어려운 코스 더 자신 있다"

댓글 0 | 조회 181
난생 처음 타이틀 방어전에 나서는 임성재. [AFP/게티이미지=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임성재(26)가 쉬운 코스보다는 어려운 코스를 좋아한다며 미국프로골프(PG… 더보기
Hot

인기 &apos;승격 후 무패&apos; 제주 남기일 감독의 숙제…"골 더 넣어야 한다"

댓글 0 | 조회 196
울산 홍명보 감독 "무승부 아쉽다…제주 수비 조직력 좋아" 제주 유나이티드 남기일 감독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프로축구 … 더보기
Hot

인기 &apos;일류첸코 멀티골&apos; 전북, 대구 3-2 잡고 3연승·선두 도약(종합)

댓글 0 | 조회 506
울산, '승격팀' 제주와 공방 끝 0-0 무승부…시즌 첫 무득점 '내가 일류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울산=… 더보기
Hot

인기 &apos;우승확정&apos; GS칼텍스, 최종전서 인삼공사에 패배…주전 휴식(종합)

댓글 0 | 조회 448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정규리그 마무리…20일 플레이오프 시작김연경, 공격 성공률·서브·오픈 공격 1위 확정 높게 오른 차상현 감독 (대전=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16일 대전충… 더보기
Hot

인기 [프로축구 울산전적] 울산 0-0 제주

댓글 0 | 조회 225
◇ 16일 전적(울산문수축구경기장) 울산 현대 0-0 제주 유나이티드 (울산=연합뉴스)
Hot

인기 [프로배구 여자부 최종순위] 16일

댓글 0 | 조회 500
◇ 여자부 순위 팀 승점 승패 세트득실률 점수득실률 1 GS칼텍스 58 20승 10패 1.542 1.080 2 흥국생명 56 19승 11패 1.327 1.015 3 IBK기업은행 … 더보기
Hot

인기 &apos;우승확정&apos; GS칼텍스, 최종전서 인삼공사에 패배…주전 휴식

댓글 0 | 조회 507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정규리그 마무리…20일 플레이오프 시작 프로배구 GS칼텍스 선수단 [한국배구연맹 제공. 재배포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배구 여… 더보기